한국어
쇼핑몰
서브 상단이미지
울금 - 보도자료
조회 수 4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 저는 잘 하는 일을 해야 돈을 번다고 믿는 사람입니다. 그동안의 글에서도 꾸준히 언급했었죠. 예전에 친구가 그런말을 했습니다. 자신은 뭐에 소질 없다는 얘기가 잘 이해가 안된다, 왜냐하면 자기는 그래본적이 없어서... 그냥 하면 되는 것 아니냐고 했습니다. 이 친구를 오래 알아온 입장에서 볼 때 맞는 말이었습니다. 이 친구는 스탯이 고루 분포되어 있었거든요. 뭘 시켜도 기본은 합니다. 체력도 좋고 두뇌회전도 빠르고 눈치도 있습니다.


인정하긴 싫지만, 사람의 능력치는 제각각 입니다. 솔직히 이 세상이 평등하다고 믿는 사람은 없을 겁니다. 세상은 불공평하죠. 이걸 인지하고 게임에 들어가야 됩니다. 내가 프로들이랑 똑같은 실력일거라 생각하고 축구시합 하면 되겠습니까. 사람은 자기가 잘 하는것들이 따로 있습니다. 뱁새가 황새 못 따라 갈 건 없지만 다리는 확실히 찢어지죠. 아플 겁니다.

제 친구처럼 뭘 해도 최소 기본은 하는 사람이 있는 반면, 몇 종류 빼고는 생각보다 소질없는 사람이 있습니다. 저는 후자입니다. 대신 몇 가지는 남들보다 평균 이상으로 소질이 있습니다. 그래서 입에 풀칠하고 살죠. 다만 소질도 돈이 안되면 말짱 도루묵. 그래서 이걸 돈으로 치환시키기 위해 "소질 있는 일을 해야 돈을 잘 번다"는 확신을 스스로 증명해야 했습니다. 잘 하는 일을 해야 한다고 강력하게 주장하는 이유는, 바로 제 자신이 그렇게 해서 사람 구실을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.

저는 정말 많은 고충을 느끼며 살아왔습니다. 남들에 비해 부족한게 엄청 많았죠. 그런데도 소질 몇 가지를 잘 이용했더니 운이 좋았는지 생각보다 일이 잘 풀렸습니다. 물론 한 순간에 망할 수도 있습니다만. 그래도 제 소질이 뭔지 알았으니까 다시 시작하면 아마 먹고 사는데는 문제가 없을겁니다. 최소한 이런 자신감으로는 살고 있죠.

지금은 내가 잘하는 분야가 어떤것인지 모를 수 있습니다. 그럼에도 계속 찾아보고 노력하다보면 언젠가는 그 능력이 돈이 되는 때가 반드시 올겁니다. 세상은 계속 노력하면 기회를 주기는 주거든요. 그러니 그 때를 위해 열심히 자기 소질을 찾고 개발해야 되지 않을까요. 만약 열심히 노력했는데 그 기회를 날리면 어떡하냐고요? 서울경제신문의 창립자 장기영은 "뛰면서 생각하라"고 말했습니다. 그런 생각을 하기 전에 먼저 개발부터 합시다.

출처:디젤매니아


상호명: 사단법인 울금식품가공사업단 / 대표자: 박시우 / 사업자등록번호: 415-82-14911
소재지: 전남 진도군 진도읍 포구1길 63 / 대표전화: 061-544-1211 / 팩스: 061-544-1214
Copyright ⓒ 2018 사단법인 울금식품가공사업단. All rights reserved